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월간 디펜스타임즈

해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해군작전사령부와 미7함대사령부 제7회 한미 대잠전협력위원회 개최

한미동맹 70주년을 맞아 한반도 해양안보를 책임지는 한미 핵심 지휘관들이 만났다.

한미 국방장관 회담 직후 이루어진 이번 만남으로 연합훈련 확대 등 양국 국방장관의 회담 성과를 구체화할 전망이다.

한미 국방장관 회담 직후 만난 해군작전사령관과 미7함대사령관이 부산작전기지 내 정박해 있는 마라도함 비행갑판을 걸으며 연합훈련 확대 등 회담 성과 구체화 방안을 논의하며 굳건한 한미 동맹의지를 재확인했다.(사진:해군작전사령부)

해군작전사령부(사령관 중장 김명수)와 미해군 7함대사령부(사령관 중장 칼 토마스 / Karl Thomas)는 2월 2일 부산작전기지에서 제7회 한ㆍ미 대잠전협력위원회 를 개최했다.

이번 제7회 한ㆍ미 대잠전협력위원회는 해작사-미7함대사 예하 대잠전 임무를 수행하는 부대들이 작년 한 해 동안 함께 실시한 훈련 및 위원회 결과, ’23년 추진계획을 보고함에 따라 이를 평가ㆍ승인하는 것으로 대잠전 全 영역(공중, 수상, 수중)에서의 연합작전 수행능력을 증진하고 협력체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마련되었다.

한미 국방장관 회담 직후 만난 해군작전사령관과 미7함대사령관이 부산작전기지 내 정박해 있는 마라도함 비행갑판을 걸으며 연합훈련 확대 등 회담 성과 구체화 방안을 논의하며 굳건한 한미 동맹의지를 재확인했다.(사진:해군작전사령부)

특히 양국 해군은 협력 분야를 다영역 측면으로 확대ㆍ 발전시킬 필요성에 상호 공감하며 기존 대잠전 협력위원회에 다루던 6개 분야에 더해 물리(지상/공중)ㆍ비물리(우주/사이버) 영역에도 작전 개념을 적용하는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토의했다.

또한 오늘 위원회에서 토의한 ‘협력체계 개선을 위한 방향’을 추진동력 삼아 양국 해군 발전을 위한 공통 과업을 식별하고 협력 분야를 단계적으로 확대ㆍ강화할 것을 논의했다.

한미 국방장관 회담 직후 만난 해군작전사령관과 미7함대사령관이 부산작전기지 내 정박해 있는 마라도함 비행갑판에서 양손을 굳게 잡으며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해군작전사령부)

이날 위원회는 해작사와 미7함대사 사령관을 비롯한 양국 주요부대 지휘관 및 참모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미 대잠전력 상호운용성 증진을 통한 작전 수행능력 강화, 대잠전훈련 및 평가 방법 공유 등을 주제로 향후 추진계획에 대해 발표했으며 참석자들은 올해 진행될 한미 간 대잠전 협력내용과 발전방향을 확인했다.

한편, 이날 해군작전사령관과 미7함대사령관은 위원회에 앞서 부산작전기지 내 정박해 있는 마라도함(LPH, 1만4,500톤급)의 작전지휘소, 함교 등을 방문하고 양국 해군 연합훈련 발전 방향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한미 국방장관 회담 직후 만난 해군작전사령관과 미7함대사령관이 부산작전기지 내 연합해양작전지휘소(CMOC : Combined Maritime Operations Center)에서 작전 브리핑을 받고 있다(사진:해군작전사령부)

위원회 종료 후 김명수 해군작전사령관은 맺음말을 통해 “이번 위원회를 통해 대잠전 능력 향상을 위한 한미 해군의 적극적인 노력을 볼 수 있었다”며 “한반도 평화라는 하나의 목표로 70년을 함께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나아가 해군 간 협력 분야를 다영역으로 확대해 적의 어떠한 위협에도 즉각 대응할 수 있는 완벽한 태세를 갖추자”고 말했다.

토마스 미해군 7함대사령관은 “한미동맹 70주년이라는 기념적인 해에 해군작전사령부를 방문하고 양국의 해양안보협력 방안을 논의할 수 있어 영광이다”라며 “오늘 논의한 내용들은 한미 해군 간 동맹 강화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며, 앞으로도 굳건한 동맹을 이어가자”고 말했다. 

2014년 해작사와 미 7함대사 간 양해각서체결 통해 2015년 처음으로 실시된 대잠전협력위원회는 매년 예하 대잠전 임무수행 부대 간 열리는 6개의 대잠전 성분작전별(복합전, 대잠전, 해상초계기, 잠수함전, 훈련ㆍ평가, 대잠환경) 위원회에서 도출된 추진과제와 성과를 평가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양국 해군은 대잠전 분야 교류협력과 연합작전 능력을 강화하고 있다.

  

2023년 02월06일 16시58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3505  
내용

   
한화오션,합동화력함은 이제서야 개념을 시작
body{font-family:Tahoma,Verdana,Arial;font-size:12..
GE,국제해양방위산업전2023에서 함정..
독일, 레오파드 2A8 전차 18대 구매..
제네럴 아토믹스사, 미해병대에 첫 번째 ..
인도 차기 경전차 조라와즈 시험운용 돌..
항공군수지원함 SS 커티스, 인도 태평양..
에드워드 공군기지로 KC-46 공중급유..

 


디펜스타임스 2023년 6월호


 1  인도 차기 경전차 조라와즈 시험운용 돌..
 2  독일, 레오파드 2A8 전차 18대 구매..
 3  항공군수지원함 SS 커티스, 인도 태평양..
 4  제네럴 아토믹스사, 미해병대에 첫 번째 ..
 5  에드워드 공군기지로 KC-46 공중급유..
 6  GE,국제해양방위산업전2023에서 함정..
 7  한화오션,합동화력함은 이제서야 개념을 ..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사탐구 l 인터뷰 l 기획분석 ㅣ 사진자료실 l 영상자료실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