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월간 디펜스타임즈

육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사단급 무인기 - 휴니드

휴니드, 대한항공과 48억원 규모

사단정찰용 UAV 핵심장비 양산계약 체결

 

[2016-04-21] 휴니드테크놀러지스(대표 신종석 / www.huneed.com KOSPI 005870)는 대한항공과 사단정찰용 UAV(Unmanned Aerial Vehicle)의 핵심 임무장비 공급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휴니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의 계약 규모는 약 48억원으로 작년 매출액의 8%에 해당하며 양산 전력화 물량 총 16식을 2018년도까지 납품하게 된다.

 

사단정찰용 UAV사업은 사단의 적지 중심 작전 및 근접 작전수행 지원을 위해 주야간 실시간 동영상 정보를 수집하여 지상통제소에 전송하는 UAV를 양산하는 사업으로, 휴니드는 주 체계 업체인 대한항공의 협력업체로 참여하여 UAV에 장착되는 핵심 보조통신링크 장비를 공급하게 된다.

 

휴니드가 공급하는 사단정찰용 UAV의 보조통신링크 장비는 비행체 및 지상통제장비, 이착륙통제장비, 지상중계장비에 탑재하여 운용하게 되며, 비행체와 지상장비 간의 비행체 통제명령, 측위정보, 상태정보, 획득영상을 송수신하여 비행체 및 지상장비에 제공한다.

 

휴니드의 이번 사업은 과거 스마트무인기(Smart Unmanned Air Vehicle, SUAV), 무인전투기(Unmanned Combat Air Vehicle, UCAV) 및 사단정찰용 UAV 개발 실적을 바탕으로, 무인항공기 분야의 첫 양산사업 참여라는데 그 의미가 있다. 현재 세계 양대 항공업체인 보잉, 에어버스와 협력하여 진행하는 항공전자 사업에 더불어 무인항공기 시장까지 진출함으로써 항공산업에 보다 적극적으로 진입하는 신호탄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한국항공우주산업과의 소형무장헬기/소형민수헬기 사업협력에 이어, 대한항공과의 금번 사업협력을 통해 국내 항공산업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다.

 

이에 대해 휴니드의 신종석 대표이사는 휴니드가 개발한 핵심 보조통신링크 장비가 장착된 사단정찰용 UAV가 전력화되면 DMZ 일대에서의 적 도발을 공중무인정찰기를 통해 조기에 특수전부대의 침투를 탐지함으로써 적의 의도를 파악하여 효과적으로 무력화시킬 수 있을 것이다.”며 “항공산업은 최첨단 융합산업의 집합체로 산업 파급효과가 매우 크고 수출물량의 지속 창출이 가능하다. 이렇듯 휴니드는 항공전자 사업과 함께 UAV 사업분야를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국내 수요는 물론 해외 방산수출에도 크게 이바지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6년 04월21일 16시52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5328  
내용

   
해군, 홍범도함 해상 결의대회
봉오동전투 100주년을 앞두고 6월 5일 홍범도함 승조원들이 함상에서 해상결의..
국방부장관-과기정통부장관, 4차 산업혁명..
현대重, 뉴질랜드에 최대규모 군수지원함..
동인광학 DTS 100
사브 글로벌아이 AEW&C 기자회견 (요..
16전비, 실전 같은 훈련으로 전시 임무..
대지정공

 


월간 디펜스 타임즈 2020년 7월호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사탐구 l 인터뷰 l 기획분석 ㅣ 사진자료실 l 영상자료실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