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월간 디펜스타임즈

해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해군사관학교 제75기 해군ㆍ해병대 신임 장교 탄생

3월 12일 진해 해군사관학교에서는 해군 선진해군의 미래를 이끌어나갈 정예 해군ㆍ해병대 신임 장교144명이 빛나는 소위 계급장을 달고 힘차게 출발했다.
    * 졸업(147명) : 임관 장교 144명 + 수탁생도 3명(베트남, 필리핀, 투르크메니스탄)
    * 임관(144명) : 해군 121명(여군 13명 포함), 해병대 23명(여군 2명 포함)

3월 12일(금) 오후 2시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제75기 해군사관생도 졸업 및 임관식이 개최됐다. 해군ㆍ해병대 신임 소위들이 임관선서를 하고있다.(사진:해군)

해군사관학교는 3월 12일 오후 2시 교내 연병장에서 서욱 국방부장관 주관으로 제75기 해군사관생도 졸업 및 임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가족과 외부인사 초청 없이 교내행사로 진행한다. 해군사관학교는 행사에 참석하지 못한 가족들을 위해 유튜브를 이용해 실시간으로 행사 현장을 생중계했다.
    * 유튜브 생중계 : 국방NEWS, 해군, 해군사관학교 채널

3월 12일(금) 오후 2시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제75기 해군사관생도 졸업 및 임관식이 개최됐다. 고유진 해군소위가 임관사령장을 받고 서욱 국방부장관(왼쪽),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오른쪽)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있다.(사진:해군)

행사는 국민의례, 우등상 수여, 졸업증서 및 임관사령장 수여, 계급장 수여, 임관 선서, 대통령 축전 낭독, 교장 식사, 국방부장관 축사, 분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임관하는 144명의 장교들은 지난 2017년 입학해 4년 동안 ‘진리를 구하자’, ‘허위를 버리자’, ‘희생하자’라는 교훈 아래 국가와 국민에 헌신하는 정예 해군ㆍ해병대 장교가 되기 위해 정진해왔다.

영예의 대통령상은 4년간 종합성적을 합산해 가장 우수한 성적을 거둔 최윤호 소위(남/22세, 해군)가 수상한다. 최 소위는 “국가에 충성하고 필승해군의 전통을 계승하기 위한 훌륭한 해군장교가 될 수 있도록 꾸준히 배우고 노력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3월 12일(금) 오후 2시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제75기 해군사관생도 졸업 및 임관식이 개최됐다. 해군ㆍ해병대 신임 소위들이 충무광장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해군)

국무총리상은 최상빈 소위(남/22세, 해군), 국방부장관상은 양병준 소위(남/22세, 해군)가 수상하며, 합동참모의장상은 최상인 소위(남/24세, 해군), 한미연합군사령관상은 신정우 소위(남/23세, 해군), 해군참모총장상은 김기환 소위(남/22세, 해군), 육군참모총장상은 서지호 소위(남/22세, 해군), 공군참모총장상은 정지훈 소위(남/23세, 해병), 해병대사령관상은 이채윤 소위(여/22세, 해병), 해군사관학교장상은 김건모 소위(남/23세, 해군)가 각각 수상했다.

이날 임관하는 신임 장교들의 이색 사연도 눈길을 끌었다. 먼저 최상인 소위(남/24세, 해군)를 비롯해 4명의 신임 장교가 형제ㆍ남매 군인으로 탄생했다.

최상인 소위는 “먼저 군인이 된 형을 보며 군인에 대한 동경심을 갖고 있었는데, 이제 형과 함께 명예로운 길을 걷게 되어 가슴이 벅차다”며,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군인으로서 바다와 땅을 굳건히 지켜내는 든든한 형제가 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임현우 소위(남/22세, 해군)는 6·25전쟁 참전유공자 고(故) 고학용 하사의 외손자이다. 고 고학용 하사는 6·25전쟁 당시 불굴의 의지로 적과 맞서 싸운 공로를 인정받아 화랑무공훈장을 수훈했다. 이 밖에도 곽성빈(남/22세, 해군)ㆍ김구열(남/23세, 해군)ㆍ남승표(남/23세, 해군)ㆍ박귀현(남/24세, 해군)ㆍ김지환(남/22세, 해군)ㆍ박현준(남/22세, 해병)ㆍ송예준(여/22세, 해군)ㆍ신형동(남/22세, 해군)ㆍ윤종민(남/23세, 해군) 소위가 6ㆍ25전쟁 참전용사의 후손으로 선대의 호국정신을 이어받아 해군ㆍ해병대 장교로 임관, 해양수호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3월 12일(금) 오후 2시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제75기 해군사관생도 졸업 및 임관식이 개최됐다. 해군ㆍ해병대 신임 소위들이 임관선서를 하고있다.(사진:해군)

전대준(남/22세, 해병), 유환일(남/22세, 해군) 소위는 사관생도 생활 중 인간의 한계를 시험하는 대회에 여러 차례 참가한 강인한 체력의 소유자다. 전 소위는 마라톤 대회 17회, 트라이애슬론 대회에 2회 참가했으며, 유 소위는 트라이애슬론 대회에만 여섯 번 참가해 두 차례 입상했다. 유 소위는 “군인으로서 극한의 정신력 함양 및 강철 체력을 위해 대회에 참가하면서 스스로의 한계를 극복해 왔다”며 “싸우면 반드시 이기고, 국민에게 신뢰받는 해군장교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3명의 외국군 수탁생도도 졸업을 하여, 본국으로 돌아가 임관할 예정이다. 베트남의 응우엔 꿕 중(Nguyen Quoc Trung, 남/23세) 생도, 필리핀의 페스타노 세실 킴(Pestano Cecil Kim, 남/26세) 생도, 투르크메니스탄의 오베즈굴예프 막사트(Ovezgulyyev Maksat, 남/24세) 생도가 그 주인공이다.

필리핀에서 온 페스타노 세실 킴 생도는 “대한민국은 저의 두 번째 집이자, 나의 마음을 사로잡은 제2의 조국”이라며, “필리핀에서 장교로 복무하는 동안 필리핀과 대한민국 간 군사교류 협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해군사관학교는 군사교류의 일환으로 2008년부터 외국 사관생도 수탁교육을 시작해 지금까지 5개국 24명의 외국군 졸업생을 배출했다. 현재는 아제르바이잔, 캄보디아, 터키, 사우디아라비아 등 10개국 19명의 수탁생도들이 교육을 받고 있다.

이날 해군사관학교 앞 옥포만 해상에는 구축함 충무공이순신함(4,400톤급), 최초의 훈련함 한산도함(4,500톤급), 군수지원함 소양함(10,000톤급), 기뢰탐색함 김포함(450톤급)과 214급 잠수함 손원일함(1,800톤급), 209급 잠수함 나대용함(1,200톤급)이 위치해 대한민국 해군의 위용을 드러냈다.

또한 해상초계기와 해상작전헬기의 공중사열, 해군특수전요원(UDT/SEAL)의 해상 급속강하 시범, 고속단정 해상사열 등이 차례로 펼쳐지며 75기 해군사관생도들의 졸업 및 임관을 축하했다.

한편 해군사관학교는 개교 75주년을 맞아 ‘국민과 함께한 75년, 미래로 도약하는 해사’를 주제로 특별 사진전을 마련하고, 졸업생 147명 모두의 이름을 담은 포토월을 운영해 졸업과 임관의 의미를 되새기고 있다.

  

2021년 03월12일 18시19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3109  
내용

   
다쏘시스템, 3D 시뮬레이션 기술로 프랑스 파리 병원의 방역 강화
다쏘시스템은 자사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내 시뮬리아(SIMULIA) 애플리케이션을..
제35·36대 해병대사령관 이·취임 및 ..
일,인니 친선해상훈련을 가져
미해군, 로널드 레이건 항모에서 해상자..
미일간 항공 안전이 보장된 요코타 공군..
[공군포토]참모총장, 공군 방공유도탄사..
S-300 방공시스템, 고고도 공중목표 ..

 


월간 디펜스 타임즈 2021년 4월호


 1  모 매체의 ‘‘성능부족’ 국산 전투기....
 2  KAI, 대한민국 첫 전투기‘KF-21 보라..
 3  사천에서 국산 전투기 KF-21 시제기를..
 4  미공군에서 GBU-39 투하테스트 중인 K..
 5  영국공군, 타이푼 공습작전 성공적으로 ..
 6  미공군, 최신예 전투기 F-15EX 이글-I..
 7  S-300 방공시스템, 고고도 공중목표 ..
 8  신기술이 강조된 에메랄드 플래그 훈련
 9  미공군, 알래스카 아일슨 기지에서 아틱..
 10  미일간 항공 안전이 보장된 요코타 공군..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사탐구 l 인터뷰 l 기획분석 ㅣ 사진자료실 l 영상자료실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