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월간 디펜스타임즈

해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대한민국 해군 청해부대 24진, 대조영함 출항

- 부대장 최성혁 대령 등 장병 300여 명, 청해부대 24진 임무 수행
- 이동 중 싱가포르 관함식 참가, 세이셸 제도 어로보호활동도 수행

대한민국 해군 ‘청해부대 24진’이 5월 2일 부산작전기지에서 장병 및 가족들의 환송 속에 장도에 오른다. 엄현성 해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열린 이날 환송식은 정진섭 작전사령관 등 군 주요 지휘관과 기관‧단체장, 청해부대 장병 가족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부대장 최성혁 대령(해사 46기)이 이끄는 청해부대 24진 대조영함(DDH-Ⅱ, 4,400톤급)은 지난 2진과 9진, 17진에 이어 네 번째 파병임무를 수행하게 되었으며, 함 승조원을 비롯해 특수전(UDT/SEAL) 요원으로 구성된 검문검색대와 해상작전헬기(LYNX)를 운용하는 항공대, 해병대원으로 구성된 경계대 등 300여 명으로 편성되었다.
 
청해부대 24진 대조영함은 2일 출항하여 11월까지 파병임무를 수행한다. 파병기간 중 선박 호송 및 해적퇴치, 해양안보작전 참여 등 기본 임무를 수행할 뿐 아니라 외국 해군과의 기회훈련 및 군사외교활동, 우리교민과 어선들에 대한 보호활동을 통해 대한민국 해군의 위상을 높일 예정이다.

특히, 청해부대 24진은 임무수행 해역으로 이동 중 싱가포르 국제관함식에 참가하고, 인도양 셰이셸 제도를 방문, 인근에서 어로작업 중인 우리 어선의 안전 조업을 지원한다. 이번 파병을 위해 대조영함은 지난 3월부터 단계적으로 임무수행 태세를 준비해 왔다.

청해부대 24진이 임무를 수행할 아덴만 해역은 지난 2015년과 2016년에는 해적공격에 각각 0건, 2건에 불과했으나, 올해에는 벌써 총 7건의 해적공격사고가 발생했고, 2척이 피랍되는 등 해적의 위협이 지속되고 있다. 부대장 최성혁 대령은 “우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함은 물론 외국 해군과의 교류를 통해 국위를 선양하는 등 주어진 임무를 반드시 완수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환송식을 주관한 엄현성 참모총장은 “지금까지 청해부대가 성공적으로 작전수행을 해 온 것은 부대원 한 사람, 한 사람이 해군을 대표한다는 사명감으로 헌신해 온 결과”라며, “대한민국의 국격을 더욱 드높이고 우리 해군의 빛나는 전통을 계승ㆍ발전시켜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청해부대는 2009년 3월 문무대왕함 1진 파병으로 시작되어, 현재까지 우리 선박을 해적과 조난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고 호송하는 임무를 수행해 왔다.

청해부대는 2016년 12월 발효된 ‘한ㆍEU 위기관리활동 참여 기본협정’에 따라 지난 2월 EU가 주관하는 대해적작전에 처음 참가했으며, 미국, 영국, 일본 등과도 대해적작전 연합훈련을 실시하는 등 소말리아 인근해역에서의 대해적작전에 기여하고 있다. 이 날 환송식에는 Micheal Reiterer(미하엘 라이터러) 주한 EU대사가 참가해 청해부대 24진을 격려했다.

  

2017년 05월02일 14시59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3779  
내용

   
명장 패튼 (6)
[ 고전 속 명작 ]   패튼 대전차군단( PATTON ) -Act.5 &nbs..
해군, 알루에트(ALT)-Ⅲ 해상작전헬..
공군, 여군 최초 비행대대장 탄생!
제143기 공군 학사사관후보생 임관식 거..
해병대, ‘해병대 항공단’ 창설 향한 첫..
해병대, 연평도 포격전 9주기 추모행사 ..
명장 패튼(5)

 


월간 디펜스 타임즈 2019년 12월호


 1  공군, 여군 최초 비행대대장 탄생!
 2  해군, 알루에트(ALT)-Ⅲ 해상작전헬..
 3  해병대, ‘해병대 항공단’ 창설 향한 첫..
 4  명장 패튼 (6)
 5  제143기 공군 학사사관후보생 임관식 거..
 6  해병대, 연평도 포격전 9주기 추모행사 ..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사탐구 l 인터뷰 l 기획분석 ㅣ 사진자료실 l 영상자료실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