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월간 디펜스타임즈

무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KAI, 차세대 중형위성과 첫교신 성공… 차중위성 2호 내년 발사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하 항우연)이 주관하고 한국항공우주산업(주)(이하 KAI)가 공동 개발자로 참여한 차세대중형위성(이하 차중) 1호가 3월 22일 밤 11시 23분 25초에 국내 지상국과 첫 교신에 성공했다.

 당초 20일 발사할 예정이었으나, 발사체 상단을 제어하는 전기지상지원장비의 급격한 전력상승으로 자동시퀀스가 중지되면서 발사가 연기됐다.

차세대중형위성1호 발사 장면(제공:러시아연방우주청(ROSCOSMOS))

 차중 1호는 고도 497.8km 궤도에서 약 6개월간 통신 점검 등 초기 운영 과정을 거쳐 10월 이후부터 본격적인 표준 영상을 제공할 계획이다. 흑백 0.5m, 칼라 2m 해상도로 정밀하게 지구를 관측하며 국토·자원관리와 재해·재난대응 등을 위해 사용된다.

   * 다목적실용위성 3A호의 해상도는 흑백 0.55m급, 칼라 2.2m급, 개발비용은 차중 1호의 약 1.5배임

 차중 개발사업은 가로 1.4m, 세로 1.55m, 높이 2.89m인 500kg급 중형위성 5기를 국내 독자 개발하는 사업으로 1~2호기를 개발하는 1단계와 3~5호기를 개발하는 2단계로 나누어 추진한다.

 과학기술정통부, 국토교통부, 환경부, 농업진흥청, 산림청 등  정부기관 및 국내 60여 개 업체가 개발에 참여한다.

위성제작 비용 절감한 차중, 우주 사업화 이륙 준비 완료

KAI는 항우연으로부터 이전받은 기술을 적용하여 차중 2호 개발을 주관한다. 위성 시스템 설계부터 본체 개발, 제작, 조립, 시험 및 발사를 총괄 개발하고 있으며 내년 1월에 발사될 예정이다.

 이는 국내 우주산업 최초로 민간이 주도하는 뉴스페이스의 첫걸음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표준플랫폼은 동일한 위성 본체 위에 광학·레이더·적외선·초분광기 등 다양한 탑재체를 자유롭게 장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시험용지상장비·위성연결 신호장비 등 재사용이 가능하여 비용절감도 가능하다.

KAI 엔지니어가 차세대중형위성 2호를 환경 시험평가 하고 있다(사진:KAI)

KAI, 차중 3~5호로 본격 양산체제 돌입

차중 2단계 사업은 1단계 사업으로 구축된 500kg급 표준플랫폼을 활용해 우주과학연구·농산림·수자원 감시 등을 위한 차중 3기를 국산화 개발하는 사업이다.

 차중 3호는 한국형발사체에 탑재하여 발사체의 위성 발사 기능을 검증하고 우주과학연구용으로 활용된다. 차중 4호는 주기적인 작황 감시 및 농업·식량 안보용으로, 차중 5호는 산림 모니터링·수자원 관리·이상기후 대응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차중 3·4호는 2023년에, 5호는 2025년에 발사될 예정이다.

KAI는 지난해 8월 중대형위성 6기를 동시에 조립 가능한 국내 최대 규모의 민간 우주센터를 건립하는 등 양산을 위한 체계를 마친 상태다.

 또한, 사업영역을 (초)소형 위성까지 확대하기 위해 KAIST와  소형위성 분야 업무협약을 체결했고, 이를 통해 중·대형위성 역량에 소형·초소형 위성기술을 접목해 위성 양산체제를   갖출 계획이다.

한국의 뉴스페이스 선도하는 KAI, 독자 밸류체인 구축

KAI는 차중 개발사업을 시작으로 뉴스페이스를 선도하기 위한 독자적인 밸류체인을 구축한다는 목표다.

 핵심 원천기술을 보유한 연구기관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탑재체 원천기술을 보유한 유관업체와 제휴 관계를 수립하고, 위성관측 데이터를 가공하는 서비스업체와도 전략적 협력관계를 수립할 계획이다.

 KAI는 위성 제조, 지상국 분야 진입, 위성 활용 서비스 등 우주 사업 확장을 포함한 Total Solution Provider 업체로 성장하기 위해 관련 역량을 결집해나가고 있다.

 KAI가 추진하는 밸류체인이 구축되면 국내 시장은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가격경쟁력이 확보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산 항공기 수출과 연계한 위성 수출 산업화 개척
 
KAI는 국산 항공기 수출 시 상용 위성을 포함한 수출 패키지 딜을 추진 중이다.

 항공기와 위성 수출시장은 동일한 경우가 많아, 현재 협의가 진행중인 수출 상담의 연내 가시적 성과가 기대된다.

 500kg급의 차중은 동급 타국 위성 대비 비용과 성능 측면에서  국제 경쟁력을 확보했다는 평가다.

 KAI 관계자는 “항공과 우주사업을 동시에 추진하는 것이 KAI의 큰 장점”이라며 “KAI 독자 밸류체인 구축을 통해 확보된 가격 경쟁력으로 위성 수출도 반드시 성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AI는 무인기 분야도 위성 밸류체인에 접목 가능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위성의 경우 무인기와 같이 관측 및 정찰을 목적으로 지상에서 통제하고, 확보된 영상 데이터를 처리하기 때문에 위성 밸류체인이 자리 잡는다면 무인기와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2021년 03월23일 10시23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3371  
내용

   
다쏘시스템, 3D 시뮬레이션 기술로 프랑스 파리 병원의 방역 강화
다쏘시스템은 자사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내 시뮬리아(SIMULIA) 애플리케이션을..
제35·36대 해병대사령관 이·취임 및 ..
일,인니 친선해상훈련을 가져
미해군, 로널드 레이건 항모에서 해상자..
미일간 항공 안전이 보장된 요코타 공군..
[공군포토]참모총장, 공군 방공유도탄사..
S-300 방공시스템, 고고도 공중목표 ..

 


월간 디펜스 타임즈 2021년 4월호


 1  모 매체의 ‘‘성능부족’ 국산 전투기....
 2  KAI, 대한민국 첫 전투기‘KF-21 보라..
 3  사천에서 국산 전투기 KF-21 시제기를..
 4  미공군에서 GBU-39 투하테스트 중인 K..
 5  영국공군, 타이푼 공습작전 성공적으로 ..
 6  미공군, 최신예 전투기 F-15EX 이글-I..
 7  S-300 방공시스템, 고고도 공중목표 ..
 8  신기술이 강조된 에메랄드 플래그 훈련
 9  미공군, 알래스카 아일슨 기지에서 아틱..
 10  미일간 항공 안전이 보장된 요코타 공군..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사탐구 l 인터뷰 l 기획분석 ㅣ 사진자료실 l 영상자료실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