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ㅣ 즐겨찾기
Up 최종편집: 11월 22일 (수) 14:13

디펜스타임즈 > 뉴스 > 발행인 칼럼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공군 노후 전투기 덮어 놓고 조용히 지내기로


12월부터 F-5 보유전력은 120여대가 됩니다. 

전방에 5개대대와 후방에 1개대대, 가상적기 대대(- 편제보유) 입니다.

그래도 여전히 앞으로도 전세계 F-5 운용국 중에서 1위의 자리를 유지 합니다.

아직은 11월이므로 전방 6개대대 인데

다음주에 205대대가 해편 합니다.

공군 전투기 중 노후기인 F-4 F-5의 숫자는 매년 정기적으로 줄어들고 있어

F-4의 경우는 서류장부의 숫자만 40대 이며 제가 추정하는 실제 운용 대수는

25대 정도 입니다.

이렇다보니 430대 보유는 이미 옛날 얘기로 2015년 12월 현재 405 - 410대로

계산이 나옵니다. 계산기를 10번 이상 두들겨 봐도 말입니다.

그런데 지금 KFX 사업과 KF-16 업 그레이드 사업을 진행시키는게 아주 중요한

사안이 되다보니 공군 정책홍보부서는 <노후 전투기> 얘기가 나오는 것을

아주 싫어 합니다.

 

공군은 KFX 사업의 장기 개발로 플랜 B - 기존 전투기 추가 도입 - 로 노후 전투기

대체 병행이 여론화 될까봐 F-4 F-5 얘기는 우리 같은 사람들이 말 하지 말기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

KFX 사업을 위해 KAI 가 올해 안에 체계개발 계약을 해야 하는데

이것을 위해서 12월 30일까지 방사청과 사인 하기 위해 열심히 추진중 입니다.

그동안 말 많던 <레이더> 문제는 별개로 제쳐 놓고

플랫폼 자체를 중심으로 계약을 추진하는 방향 입니다.

 

KAI에서 국방과학연구소가 레이더에 대해 전담하라고 인정 했다고 하니

이것과 관련한 잡음은 없을 것 같습니다.

-----------------------------------------------------------------------------

해군 대잠초계기 사업인 S-3 바이킹 사전연구에 대한 2016년 예산은 포함되지 않아
서 시간이 지체되고 하다보면 12대 적정 시기 구매도 힘들지 않을까 싶습니다.

가능하면 MSA 같은 기체를 불러들여 경쟁 시키면 사업이 활성화 될 것 같기도

합니다.

해군 해상작전헬기 MOH -2 차 사업은 기품원 사전연구 결론은

직구매로 나왔는데 결심자인 방위사업청은 KFX로 시끄러운 마당에

이 내용마저 공개하면 너무나 골치 아프니 감추고 있자고 해서

밖으로는 아무런 얘기가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12월 중순 현재 정말 어떻게 할까 고심을 거듭하고 있는데

<록히드 마틴>이 MH-60R을 팔고 싶어서 노력하고 있어

일단 AW - 159 와일드 캣 추가도입은  어려울 것 같기도 합니다.

 

==============================================================================

 

사진은 이번주 17일에 실물기체가 공개된 T-X .

 

<추가 내용>

  

해상작전헬기 2차 획득방안에 대한 국방기술품질원의 선행연구 결과가 직구매로 나와서 방위사업청이 선행연구 결과대로 결정할지 아니면 개발해야 할지 최종 결론을 내린 것은 아닙니다.

이와 관련 한국항공우주산업(KAI)는 2015년 12월 15일 국회에서 해상작전헬기 개발안에 대한 공청회 세미나를 개최한 바 있습니다.


육군 전차는

 

M48 계열은 전부다 자연 도태로 재결정 , T-80U 역시 그대로 도태

  

2015년 12월18일 16시58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3172  
내용

   
청해부대 24진 대조영함, 임무완수 후 진해 입항
- 200여 일간 소말리아 해역에서 900여 척 선박에 대한 안전통항 임무 완수 ..
거침없는 잠수도하로 승리를 향해 진격
제106회 방위사업추진위원회 결과
광명함, '바다의 탑건(TOP GUN)艦' ..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성화봉송 및 블랙이..
기상관측 융합기술… 부처 간 협력을 통..
록히드마틴 시험비행 조종사, T-50A 비행..

 


디펜스타임즈 17년 11월호 표지


 1  ‘해상작전헬기 2차 사업 절충교역’발..
 2  보잉의 차세대 JSTARS
 3  “핵‧WMD 방호 책임군으로서..
 4  해군 1함대, 해군창설 72주년 기념식 ..
 5  [포토]11월 12일 한미 연합 항모강습..
 6  제1회 KAI 과학기술상 대상은 카이스..
 7  4차 산업혁명의 현재와 미래, 국방 소프..
 8  강력한 지옥의 불(Hellfire Missile..
 9  해군 1함대 해상전투단, 주임원·상..
 10  제40회 특수전사령관배 고공강하 경연대..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쟁史 l 인터뷰 l 기획분석포토뉴스 l 동영상    전문칼럼   발행인 칼럼 l 디타 기자칼럼 l 이승준의 사진방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