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ㅣ 즐겨찾기
Up 최종편집: 1월 20일 (목) 18:20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현대중공업, 신형 이지스 구축함 2번함 수주
최대속도 30노트, 탄도탄 요격능력·대잠 작전능력 높여

현대중공업이 차세대 이지스 구축함의 선도함을 건조 중인 가운데 2번함을 추가 수주하는 데 성공했다.

현대중공업은 11월 8일(월) 방위사업청과 총 6,363억 원 규모의 광개토–III Batch-II 2번함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현대중공업이 기본설계부터 건조까지 맡게 된 차세대 이지스함의 조감도 (광개토-III Batch-II) (자료사진:현대중공업)

이번에 현대중공업이 수주한 이지스함은 대한민국 해군이 도입하는 차세대 이지스함 3척 중 두 번째로, 앞서 2019년 10월 수주한 선도함과 동일한 선형이다. 울산 조선소에서 건조해 오는 2026년 해군에 인도할 예정이다.

이 함정은 국내 구축함 중 최대 크기인 길이 170m, 무게 8,100톤 규모로 최대 30노트(55km/h)의 속도로 운항할 수 있다. 기존 세종대왕급(7,600톤) 이지스함과 비교해 탄도탄 요격능력이 추가됐으며 대잠 작전수행 능력이 3배가량 확대된 것이 특징이다.

차세대 이지스함은 현존하는 최고 수준의 전투력을 갖춘 구축함으로서 기술력의 총아로 평가되고 있다. 이 때문에 해군 기동전단의 핵심전력으로 전쟁 억제와 해양주도권 행사를 위해 한층 신장된 대응능력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이번 수주로 이지스함의 설계와 건조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국내 유일 업체로서의 앞선 기술력을 인정받게 됐다.

현대중공업이 지난 2008년에 인도한 대한민국 해군 최초의 이지스 구축함 ‘세종대왕함’(사진: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은 우리나라 첫 이지스함인 ‘세종대왕함’과 세 번째 이지스함인 ‘서애 류성룡함’의 기본설계와 건조까지 성공적으로 마쳤다. 2019년에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차세대 이지스함 1번함을 수주한 바 있어, 현대중공업은 국내 이지스함 5척 가운데 4척을 건조하게 됐다.

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부 남상훈 본부장은 “이지스함은 최첨단 기술력이 총망라된 전투함으로서, 현대중공업의 이지스함 설계 및 건조 능력을 또 한 번 입증하게 됐다는 점에서 매우 큰 의미가 있다”면서, “그동안 현대중공업이 축적한 노하우와 기술력으로 방위사업청, 해군 등 유관기관과 긴밀하게 협력하며 현존 최고 수준의 이지스함을 건조해 스마트 해군 건설에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지스함은 ‘이지스(aegis) 전투체계’를 탑재한 구축함으로, 이지스란 명칭은 그리스 신화에서 제우스가 사용하던 방패에서 유래했다. 이지스함 한 척으로 여러 척의 항공기와 전함, 미사일, 잠수함을 제압할 수 있어 ‘신의 방패’ 또는 ‘꿈의 구축함’이라 불리기도 한다.

  

2021년 11월09일 20시37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5137  
내용

   
공군참모총장,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 참석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은 1월 20일(목),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에 참석..
해군 해난구조전대(SSU), 강추위 속 ..
K2전차 2차 양산 전력화 완료해
국방과학기술 발전 위한 국방연구개발 기..
국방부장관, 해안경계작전 현장지도 및 ..
국방부, 전작권전환추진평가회의 개최해
미해군 강습상륙함 트리폴리 F-35B 운용 ..

 


월간 디펜스 타임즈 2022년 1월호


 1  공군, 제 3훈비 제213비행교육대대, 2..
 2  삼강엠앤티, 차기 호위함 울산급 배치-I..
 3  현대로템, 국내 첫 다목적 무인차량 시..
 4  BAE Systems, F-35의 전자전 역..
 5  미일 방위회의에서 중요의제로 동맹 강화..
 6  개량된 AH-64E 아파치 v6버전 주한..
 7  호주, 개량형 M1A2 SEPv3 에이브..
 8  프리뉴, 전동형 무인 헬기 ‘루펠E’ 해..
 9  한화시스템, 항공기 첨단 방어 시스템 ..
 10  공군 20전비, 8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쟁史 l 인터뷰 l 기획분석포토뉴스 l 동영상    전문칼럼   발행인 칼럼 l 디타 기자칼럼 l 이승준의 사진방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