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ㅣ 즐겨찾기
Up 최종편집: 5월 27일 (금) 18:01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KAI, 1800억원 규모 T-50 계열 항공기 3차 PBL 계약 체결
군‧민수 MRO 사업 확대, 2030년까지 연매출 1조원 수준 확대 목표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12월 14일 방위사업청과 T-50계열 항공기에 대한 성과기반 군수지원(이하 ‘PBL', Performance Based Logistics)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PBL은 전문업체가 계약품목에 대한 군수지원 업무를 전담해 성과달성에 따라 성과금 또는 벌과금을 받는 군수 MRO 계약 방식이다.

 이번 계약으로 KAI는 T-50계열 항공기 수리부속 4000여 품목에 대한 소요예측을 기반으로 획득, 수송, 납품 관리 등의 제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T-50계열 항공기에 대한 성과기반 군수지원(이하 ‘PBL') 계약을 체결(사진:KAI)

 계약기간은 2021년 12월부터 2025년 7월까지 3년 7개월이며 1800억원 규모다.

 KAI는 2010년 KT/A-1을 시작으로 T-50 계열과 군단급 UAV, 수리온 계열 등 국산 항공기에 대한 PBL 사업을 안정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KAI는 PBL사업으로 후속지원 과정에서 생기는 각종 문제점을 신속히 파악하고 해소함으로써 군 정비 소요기간 단축과 항공기 가동률 향상, 운용유지비용 절감에 기여하고 있다.

 KAI 관계자는 “PBL 사업은 소요군과의 협력을 통해 보다 정확한 소요를 예측과 신속한 지원이 핵심이다.”라며 “적기 지원을 통해 군 전력 향상과 국산 항공기 경쟁력 강화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KAI는 제작사의 기술과 후속지원 노하우를 기반으로 PBL 사업을 포함한 MRO의 핵심 사업군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항공기는 통상 30년 이상을 운영하는데, 항공기 수명주기 전체를 100으로 볼 때, 개발과 양산은 30~40, 후속운영지원은 60~70으로 더 큰 시장이 형성되어 있다.

 KAI는 현재까지 8개 기종, 약 9천억원 규모의 PBL 사업을 수행했으며, 향후 KF-21, LAH 등 국산 항공기의 기종이 확대됨에 따라 지속적인 사업 확장이 예상된다.

 더불어, 국내 PBL 사업으로 확보된 수리부품 소요와 운용 데이터를 기반으로 수출 대상국으로 후속지원서비스 사업을 강화하고 부가가치 창출은 물론 국산 항공기 수출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MRO 전문업체 KAEMS와의 협력을 통해 군용항공기 성능개량과 민항기 정비 물량 확대를 통해 현재 연매출 2000억원 수준의 MRO 사업을 2030년 1조원 수준으로 늘린다는 목표다.

  

2021년 12월15일 12시43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6659  
내용

   
제35대‧36대 해군참모총장 이‧취임식 거행
제35ㆍ36대 해군참모총장 이취임식이 5월 27일 오후 이종섭 국방부 장관 주관..
제49·50대 육군참모총장 이·취임 및 ..
제40대 공군참모총장 정상화 대장 취임
미국과 일본, 양자 훈련을 실시
미공군, 센트리 사바나 훈련으로 전투 ..
대한항공, 공군 F-4 전투기 창정비 사..
[합참제공]공군 F-15K 엘리펀트 워크..

 


월간 디펜스 타임즈 2022년 6월호


 1  제네럴 아토믹스, 신형 MQ-9B 단거리..
 2  HJ중공업, 해군 신형고속정 4척 통합진..
 3  육・해군 조종사 양성을 위한 ..
 4  제네럴 아토믹스, 시스프레이 7500E V2 A..
 5  엘빗시스템즈, 유럽공군용 A330-200 MRTT..
 6  중어뢰-Ⅱ ‘범상어’의 품질인증사격시..
 7  블랙이글스 10년 만에 영국 판보로 에어..
 8  ‘LIG넥스원-인하대학교’ 항공우주 및 ..
 9  중어뢰-II ‘범상어’ 품질인증사격 성..
 10  청해부대 36진 최영함 파병임무 마치고 ..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쟁史 l 인터뷰 l 기획분석포토뉴스 l 동영상    전문칼럼   발행인 칼럼 l 디타 기자칼럼 l 이승준의 사진방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