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스타임스- defencetimesus.com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비밀번호 찾기 ㅣ 즐겨찾기
Up 최종편집: 4월 15일 (목) 11:38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방위사업청,군 기초비행훈련용헬기사업의 3차 서류심사에 돌입한다고 밝혀

작년 12월 9일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은 육군 및 해군의 훈련용 헬기 도입을 위한 기초비행훈련용헬기사업의 3차 입찰공고를 했다.

기초비행훈련용헬기사업은 헬기 조종사 양성을 위해 수명연한이 도래한 군의 노후헬기를 대체하여 디지털 조종석, 전술항법장비 등이 장착된 신형 훈련헬기를 도입하는 사업이다.

당초 2015년도부터 사업을 착수하여 2019년도에는 전력화를 완료할 계획이었으나, 1, 2차 입찰과정에서 대상장비 업체의 입찰자격 무효 및 구매시험평가에서의 불합격으로 계약업체를 선정하지 못하였다.

2015년 1차 입찰에서는 협상과정 중에 대상장비로 선정된 업체의 내부 합병 및 업체 명칭 변경과 관련하여, 최초에 입찰 등록한 업체와 동일한 업체임을 법적으로 증빙하지 못해 입찰자격이 무효화되었다.

이후 2018년 진행한  2차 입찰에서는 대상장비로 선정된 업체 모두 군의 요구성능을 충족하지 못해 계약이 체결되지 않았다.

국내 기초비행 훈련헬기로 참가한 Bell 505 Jet Ranger X 헬기(사진:Bell)

방위사업청은 노후된 훈련헬기 운용에 따른 군의 정비 제한과 비행 안전사고 우려 등 사업의 시급성을 고려하여 이번 3차 입찰에서는 신속한 사업 추진으로 계약업체를 선정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사업 추진이 다급한 나머지 훈련에 적합한 기종보다 노후기 대체에 방점을 두었다는 우려에 대해 군의 요구성능 충족과 신규 조종사 양성에 적합한 헬기가 선정되도록 사업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방위사업청은 최근 입찰공고를 끝낸 '기초비행훈련용헬기' 사업에  에어버스, 벨, 엔스트롬, MDHI ,로빈슨 등 해외 방산업체 5곳가 참여했다다고 밝혔다.

기초비행훈련용헬기 사업은 육·해군 헬기 조종사 양성을 위해 노후헬기를 디지털 조종석, 전술항법장비 등이 장착된 신형 훈련헬기로 대체하는 것이다. 사업예산으로 총 1576억원이 투입된다.

 

방사청은 조만간 5개 업체에 대한 서류평가를 할 것으로 알려져 있다.

현재 육·해군이 사용하는 훈련용 헬기는 500MD, UH-1H 등 노후 기종이다. 500MD는 1976년에, UH-1H는 1968년에 군에 배치되기 시작했다.

500MD와 UH-1H는 육군에서 이미 현역에서 퇴역을 한 상황이고, 해군만 아직 UH-1H를 운용하여 조종사 훈련을 하고 있다.

2차례 걸쳐서 유찰을 맞아서 이번 3차에서 방위사업청은 조종사 양성 및 손실을 막기위해서 신속하게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21년 02월22일 12시17분  

이름: 비밀번호:     ☞ 스팸방지 숫자입력: 8021  
내용

   
미일간 항공 안전이 보장된 요코타 공군기지
제 374공수비행단 안전청과 제 353특수작전단 안전청 소속 항공사무관들이 지..
[공군포토]참모총장, 공군 방공유도탄사..
S-300 방공시스템, 고고도 공중목표 ..
미공군, 알래스카 아일슨 기지에서 아틱..
공군 픽토그램, 독일 아이에프(iF) 디자..
육군, 계룡대에서 드론발전 대토론회를 ..
신기술이 강조된 에메랄드 플래그 훈련

 


월간 디펜스 타임즈 2021년 4월호


 1  영국공군, 광역지상감시 정찰기 센티넬 R..
 2  20년 전의 K9자주포 기사
 3  이성용 공군참모총장, 7전대·사이버작..
 4  공군참모총장, KT-1 기본훈련기로 지..
 5  모 매체의 ‘‘성능부족’ 국산 전투기....
 6  사천에서 국산 전투기 KF-21 시제기를..
 7  KAI, 대한민국 첫 전투기‘KF-21 보라..
 8  미공군에서 GBU-39 투하테스트 중인 K..
 9  전투기 본격 개발 시도는 20년전부터
 10  미공군, 최신예 전투기 F-15EX 이글-I..



뉴스  육군 l 해군 l 공군 l 주한미군 l 무기 l 정세 l 전쟁史 l 인터뷰 l 기획분석포토뉴스 l 동영상    전문칼럼   발행인 칼럼 l 디타 기자칼럼 l 이승준의 사진방
서울 강남구 신사동 646-9  디펜스타임즈코리아  ☎ (02) 547-6988, FAX (02) 2661-0410    문의 ㅣ 발행인·편집인 안승범   (C) Defence Times 2013  All rights reserved